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늘 '명세터' 김사니 은퇴식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7년 10월 18일 수요일

여자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18일 화성체육관에서 열리는 현대건설과 홈경기를 앞두고 김사니(36·사진) 은퇴식을 연다.

경기 전 김사니 헌정 영상을 틀고, 이제 해설위원으로 새 출발한 김사니가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한다.

김사니는 프로배구가 출범한 2005년부터 코트를 누빈 전설적인 세터다. 2014-2015시즌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상, 2005·2005-2006 V리그 세터상 등 화려한 이력을 쌓았고, 한국 여자대표팀을 2012년 런던올림픽 4강으로 이끄는 등 국가대표로도 오래 활약했다.

김사니는 "은퇴식 없이 코트를 떠나는 선수도 많은데, 구단에서 뜻깊은 행사를 마련해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이젠 정말 코트에 서는 게 마지막이라는 생각도 들어 기분이 좋으면서도 아쉽다. 은퇴식에서 눈물이 날까 걱정도 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