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엄용수 의원 "정부 지역·연령대 맞는 경제정책 수립해야"

고동우 기자 kdwoo@idomin.com 입력 : 2017-10-31 10:22:05 화     노출 : 2017-10-31 10:31:00 화

엄용수(자유한국당, 밀양·의령·함안·창녕) 의원이 각 연령대와 지역의 이해와 요구에 맞는 경제정책 수립을 정부에 촉구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엄 의원이 최근 기획재정부로부터 제출받은 지난 7월 '새 정부 경제정책 방향 의견조사' 결과에 따르면, 20대와 60대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가장 중요하다고 응답한 반면 30대·40대·50대는 '공정한 시장경제질서 확립'을 1순위로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지역별로도 광주·전라·제주 지역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35.7%), 공정한 시장경제 확립(32.1%), 가계소득 확충(17.2%)을 중시한 반면, 경남·부산·울산과 대구·경북은 기업투자 확대 등 성장촉진이 각각 12.7%·19.4%로 상대적으로 높게 나왔다.

엄 의원은 "살림살이에 대한 전망, 경제정책 기본방향과 관련해 지역·연령별 편차가 큰 것으로 확인됐다"며 "정치 이념에 따라 이분법적으로 정책을 수립하다 보면 소외받는 지역이나 계층이 생길 수밖에 없다. 다양한 이해와 요구에 부응하는 맞춤형 정책 수립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우 기자

    • 고동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