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환경단체 "주남저수지 수위 낮춰야"

"재두루미 잠자리 확보 위해"…창원시에 요구

박종완 기자 pjw86@idomin.com 2017년 11월 30일 목요일

환경단체가 겨울을 나러 온 재두루미 잠자리 확보를 위해 주남저수지 수위를 낮춰야 한다고 창원시에 요구했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은 29일 천연기념물인 재두루미 잠자리 확보를 위해서는 주남저수지 수위 조절이 필요하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은 "현재 주남저수지 안에 있는 재두루미 잠자리는 연군락 저밀도 지역인 임시 잠자리다. 안정적인 재두루미 잠자리 확보를 위해서는 갈대섬 북동쪽 끝지점 왕버들 군락 앞 수위 조절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은 수위 조절에 대한 주민반대, 창원시 조류생태전문관이 주남저수지 추가 수위 조절을 하면 잠수성 오리들이 저수지를 떠날 수 있다며 반대한 것에 대해 "저수지 관리 정책이 부실하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시민 현장모니터링과 주민·탐조객 의견 등을 함께 통합한 정보가 가장 현장에 적정한 대안이 될 수 있다. 창원시는 주남저수지 조류생태전문관을 두면서 이런 행정을 망각한 것 같다"고 말했다. 수위를 낮춰 발생할 수 있는 농업용수문제 등에 대해서도 창원시가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특히 매년 반복되는 AI(조류인플루엔자) 발생과 탐방시설 폐쇄, 수위조절, 탐방시설 설치, 생태관광, 난개발 문제 등에 대해 "근원적인 대책과 주남저수지 보호·관리를 위한 종합관리계획 마련과 이를 실현하는 컨트롤타워 구축"을 요구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완 기자

    • 박종완 기자
  • 안녕하세요. 경남도민일보 사회부기자 박종완입니다. 창원서부경찰서 출입합니다. 환경, 여성, 장애인 등도 함께 담당합니다. 민원 사항은 010-4918-7303으로 연락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