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창원시 '사상 최대' 국고 9640억 확보

제2안민터널 건설 100억 포함 등 성과

임채민 기자 lcm@idomin.com 2017년 12월 07일 목요일

창원시가 2018년도 국고예산 9640억 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615억 원 증가한 것으로 사상 최대 규모다.

국회 예산안 통과 직전 제2안민터널 건설사업 국비 100억 원을 포함해 총 386억 원을 예결위에서 증액시키는 데 성공하면서 이룬 성과다.

창원시는 "안상수 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을 중심으로 전 직원이 중앙부처 및 국회를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지역 정치권과 긴밀한 협조체제로 얻어진 성과"라며 "확보된 국고로 차질 없는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강조했다.

2018년도 정부예산에 반영된 창원시 주요사업은 △창원 마산야구장 건립(50억 원) △마산서항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40억 원) △팔룡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67억 원) △고향의 강 조성(45억 원)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침수예방사업(125억 원) △하수관로 정비사업(94억 원)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25억 원) △구산지구 농어촌 생활용수개발(20억 원) △수소스테이션 구축 (30억 원) △월영광장 확장 및 주변정비(21억 원) △창원다목적체육관 건립(10억 원) 등이다.

창원지역에서 시행되는 타 기관 추진사업으로는 △거제~마산 국도 5호선 건설(455억 원) △마산로봇랜드조성사업(213억 원) △귀곡~행암 국대도2호선 건설(190억 원) △마산항 서항지구 친수공간 조성사업(70억 원) △로봇비즈니스벨트 조성사업(137억 원) △제2안민터널 건설(209억 원) 등이다.

황진용 창원시 기획예산실장은 "어느 해보다 어려운 여건에서 거둔 최대 국비 확보 성과는 서울사업소의 적극적인 지원과 해당 부서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지역발전을 위해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사업 발굴과 체계적 전략개발에도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