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준우 삼성중 신임 대표이사 내정

유은상 기자 yes@idomin.com 입력 : 2017-12-11 10:41:33 월     노출 : 2017-12-11 10:47:00 월

삼성중공업 신임 대표이사로 남준우 부사장(조선소장)이 내정됐다.

삼성중공업은 대표이사 박대영 사장이 사의를 표함에 따라 11일 조선소장인 남준우 부사장을 후임으로 승진 내정했다고 밝혔다.

박 사장은 최근 경영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는 한편 후진들에게 길을 열어주고자 사의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박 사장은 이사진들과 사전협의를 통해 사임의사를 직접 전달하고 후임 대표이사를 추천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준우 신인 대표이사는 1958년생으로 부산 혜광고와 울산대조선학교를 졸업하고 1983년 삼성중공업에 입사했다. 이후 선박개발 담당, 시운전팀장, 안전품질담당, 생산담당을 지내며 현장에서 줄곧 성장해 온 조선생산 전문가다.

남 신임 대표이사는 "생산현장에서 체득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새로운 리더십을 발휘하면서 사업 전반의 체질을 조기 개선하고 위기에 처한 삼성중공업의 재도약 기반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중공업은 부사장 이하 '2018년 정기 임원인사'도 조만간 마무리해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 경영진 교체는 지난 6일 1조 5000억 원 규모 유상증자 계획을 밝히는 동시에 내년 1월 26일 임시주총 안건의 하나로 3명의 신임 사내이사 선임 건 상정을 공시하면서 사실상 예고됐다. 공시에 따르면 사내이사 후보는 남준우(1958년생) 조선소장 부사장, 정해규(1962년생) 경영지원실장 전무, 김준철(1959년생) 해양PM 담당 전무다.

20171211010013.jpeg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은상 기자

    • 유은상 기자
  • 자치행정1부장을 맡고 있습니다. 청와대, 국회, 도청, 도의회, 창원시청, 창원시의회, 정당 등을 담당하는 부서입니다. 궁금하시거나 제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 010-2881-6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