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선관위 여론조사 왜곡 공표 기자 검찰에 고발

김두천 기자 kdc87@idomin.com 2018년 02월 13일 화요일

경상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12일 오는 6·13지방선거 입후보 예정인 특정 후보에게 유리하게 여론조사 결과를 왜곡한 혐의로 지역 주간지 기자 ㄱ(55) 씨를 고발했다. ㄱ 씨는 최근 산청군수 선거에 입후보하려는 특정 후보 적합도를 알아보려 한 여론조사 업체에 비공표용 여론조사를 했다.

ㄱ 씨는 이 여론조사 결과 중 이 후보 적합도를 실제 결괏값보다 4%p가량 올리고 다른 출마 예정자는 1~2%p 내리는 방법으로 여론조사를 왜곡해 공표한 혐의를 받고 있다. 도선관위는 여론조사 업체가 선거여론조사기관으로 등록되지 않아 그 결과를 공표할 수 없음에도 ㄱ 씨는 이를 무시한 혐의도 받고 있다고 밝혔다.

공직선거법 96조(허위논평·보도 금지)에 따라 누구든지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를 왜곡해 공표 또는 보도할 수 없다. 같은 법 108조(여론조사 결과 공표 금지 등)에는 선거여론조사기관이 아닌 여론조사기관·단체가 한 선거 여론조사를 선거일 투표마감 시각까지 공표 또는 보도할 수 없다고 돼 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천 기자

    • 김두천 기자
  • 창원시청과 시의회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