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맛집]창원 마산합포구 '인생차이나'

색다른 맛 차이 나, 사랑방 같은 분위기 차이 나
주력 메뉴 짬뽕, 은은한 불향 입어 깔끔·시원
'주인장 개발' 크림새우도 별미

이미지 기자 image@idomin.com 2018년 02월 20일 화요일

주말이 지나자 왁자했던 동네가 조용해졌다. 누군가 양손 가득 고향의 온기를 안고 떠난 자리, 다시 일상이다.

고려 말 왜구의 침략에 맞서 맹렬히 싸운 장 장군의 묘비가 있는 곳, 창원시 마산합포구 장군동. 장장군 묘비 맞은편 '인생차이나'에서는 자식, 손주에게 용맹했던 장군 이야기를 들려줬을 어르신들이 반주 삼아 술 한잔 기울이고 있다.

배종주(41) 주인장도 어르신의 부름에 한 잔 털어 넣는다.

인생차이나는 퓨전중화요리집이다. 배 씨가 지난해 아내 권현정(40) 씨와 문을 열었다.

"주택가에 가게를 내고 싶었습니다. 집사람과 둘이서 가게를 꾸리니 정이 넘치는 곳이면 좋겠다 생각했죠."

인생차이나의 주력 메뉴인 짬뽕. 깔끔한 맛이 인상적이다. /이미지 기자

그는 두 해 전 처음으로 불 앞에서 웍(중식 프라이팬)을 잡았다. 직업 군인을 거쳐 회사원이었던 배 씨는 절친한 친구의 제안으로 칼을 들었다. 창동의 한 반점에서 주방장으로 일하며 기본 중의 기본인 자장면과 짬뽕, 탕수육을 만들어냈다.

"직업병이 있었습니다. 손님들 반응에 일일이 신경 쓰고 혹여나 음식을 남기면 왜 그럴까 속병을 앓고요. 그러다 보니 어딘가에 얽매이는 게 싫더라고요. 동업, 체인점 모두 거절하고 제 가게를 열었습니다."

그는 퓨전을 내걸었다. 중국 정통요리법을 따르지 않는 곳, 배달을 하지 않는 중국집이다. 낮에는 간단한 식사를, 밤에는 푸짐한 안주를 먹을 수 있는 주점도 겸했다.

주력 메뉴는 짬뽕이다. 고추기름을 넣지 않아 깔끔한 맛을 자랑한다. 불향도 매력적이다. 그는 센 불에서 짧은 시간 볶아내야 재료가 타지 않으며 향을 입는다고 했다. 잘 볶아진 해산물과 채소는 주인장의 비법이 들어간 홍합육수와 만나 시원한 한 그릇을 만들어냈다.

자장면도 춘장을 함께 볶지 않는다. 웍에 채소와 고기, 춘장을 한데 넣지 않고 건더기와 소스를 따로 만든다. 손님 상에 나가기 직전 함께 버무린다.

다양한 해물이 들어간 해물철판볶음. /이미지 기자

주인장이 색다르게 개발한 요리도 있다. 바로 크림새우다. 몇 달간 손님들 반응을 보면서 조리법을 달리해가며 완성했다. 생크림과 치즈로 맛을 내는 크림새우는 흔히 먹는 크림스파게티처럼 우윳빛 소스가 있는 요리가 아니다. 새우는 투명한 크림 막을 한 겹 입었다. 새우는 쫀득거리고 바삭했다. 감자전분과 물엿의 비율을 잘 맞춘 반죽 덕이다. 입안에 퍼지는 풍미가 아주 좋다. 고소하면서 치즈 특유의 맛과 향이 살아있다.

"서비스입니다."

배 씨가 짬뽕과 크림새우 옆에 군만두를 두고 간다.

해물철판볶음을 시켜 소주를 마시던 어르신에게도 군만두가 놓였다.

"군만두를 따로 팔긴 하지만 서비스로 나가는 게 더 많아요. 단골은 단골이라고 주고 처음 오신 분한테는 인사한다고 내고요."

짬뽕 한 그릇이 다 비워지고 철판볶음덮밥을 포장해가는 이웃 아주머니가 다녀간 후에도 맞은편 테이블에서는 이런저런 이야기가 한창이다. 그러다 갑자기 한 어르신이 주인장을 불러 앉힌다. 손금을 봐주겠단다. 배 씨 손바닥을 뚫어지게 보던 어르신이 "딱, 부자 될 팔자야"라고 외치자 모두 한바탕 크게 웃는다.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채소를 다듬어야 하는 배 씨도 이날은 브레이크타임을 없애고 오고 가며 인사하는 동네 주민들과 눈을 마주친다.

인생차이나 주인장이 직접 개발한 요리인 크림새우. /이미지 기자

교복을 입고 장군동 오르막길을 오르는 학생도, 나른한 오후 말벗이 필요한 어르신도, 과일 소쿠리를 놓는 상인들도 모두 그의 이웃이다.

"인생이라는 단어에 '차이나'를 붙였죠. 모두 똑같이 살 수는 없잖아요. 저마다 인생의 차이가 있기 마련입니다. 그런 우리 누구나 편하게 들어와서 밥 한 끼, 술 한잔 먹을 수 있는 곳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인생차이나로 간판을 걸었습니다."

<메뉴 및 위치> 

◇메뉴 △인생짬뽕(밥) 6000원 △인생짜장면(밥) 5000원 △크림새우 1만 5000원

◇위치 : 창원시 마산합포구 완월동5길 3(장군동 4가 21-66)

◇전화 : 055-245-2690(매주 토요일 오후 5시부터 영업, 일요일 휴무)

※경남도민일보 '경남맛집'은 취재 시 음식값을 모두 지불합니다.

123.jpg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 기자

    • 이미지 기자
  • 2014년 7월부터 지역 문화 소식을 전합니다:) 전시와 문화재, 맛이 중심입니다 깊이와 재미 둘 다 놓치지 않겠습니다:D 소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