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하성민 보러 현해탄 건넌 열혈팬

일본서 응원 나카지마 유키 씨
팬 되고 난 후 한국어도 독학

정성인 기자 in@idomin.com 2018년 03월 13일 화요일

지난 10일 K리그1 경남FC와 제주유나이티드 경기가 열린 창원축구센터에는 조금은 특별한 팬 한 명이 W석에서 하성민을 응원하고 있었다.

이날 경기가 열리기 전에는 이 팬이 하성민을 찾아가 인사도 나누고 함께 사진도 찍었다. 경기를 마치고 그를 만나 짤막 인터뷰를 했다. 하성민의 에이전트 통역으로 진행했다.

- 자기 소개를 해달라.

"일본에서 온 나카지마 유키다. 올해 43살로 도쿄에서 침구사 일을 하고 있다."

- 하성민 선수 팬이라고 했는데 언제부터 좋아했나?

"일본 교토퍼플상가로 오기 전인 울산현대에 있을 때부터 알아보고 팬이 됐다. 처음에는 하대성 선수를 좋아했다. 그런데 동생이 울산에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찾아봤고, 그때부터 열렬한 팬이 됐다."

- 하성민의 어떤 면을 보고 팬이 됐나?

"볼란치로서 절묘할 때 패스를 줄 수도 있는 능력 있는 선수다. 또 투혼이 정말 좋은 선수다."

- 창원에는 자주 올 계획인가?

"한국에 친구가 많이 있다. 시간과 돈이 여유가 있으면 앞으로도 계속 올 생각이다."

- 한국어는 어떻게 배웠나?

"하성민 선수 팬이 되고부터 조금씩 독학으로 배우고 있는 중이다. 아직은 많이 부족하다."

나카지마 유키(오른쪽) 씨가 10일 하성민 선수에게 사인을 받고 있다. /정성인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인 기자

    • 정성인 기자
  • 문화체육부에서 프로축구, 프로농구를 비롯해 엘리트 체육, 생활체육 전반을 맡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뉴미디어, IT, 첨단과학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그래서 그쪽을 주로 하는 블로그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주소는 위에 있고요, 블로그는 http://digilog4u.co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