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준표 '선거참패' 책임 한국당 대표직 사퇴…김성태 대행 체제로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8-06-14 17:03:01 목     노출 : 2018-06-14 17:04:00 목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6·13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이로써 한국당은 김성태 원내대표의 대표 권한대행 체제로 전환됐다.

홍 대표는 14일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부로 당 대표직을 내려놓는다"며 "부디 한마음으로 단합하셔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정당으로 거듭나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 모두가 제 잘못이고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며 "국민 여러분들의 선택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또 한국당 공보실은 현안 관련 브리핑을 통해 "이번 선거에서 보여주신 국민 여러분의 준엄한 심판을 겸허히 받들겠다"며 "금일 홍준표 대표와 지도부가 전원 사퇴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김성태 원내대표가 당 대표 권한대행을 맡기로 했다.

당헌 제30조에 따르면 당 대표가 궐위된 경우 당 대표가 선출되기 전까지는 원내대표, 선출직 최고위원 가운데 최고위원 선거 득표순으로 그 권한을 대행하도록 하고 있다.

김 권한대행은 15일 오후 2시 비상 의원총회를 열어 당 수습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PYH2018061419920001300_P4.jpg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14일 사퇴 의사를 밝히고 서울 여의도 당사를 나서고 있다. / 연합뉴스

/연합뉴스 = 이한승 이슬기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