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축 주택 가치 하락세…공급 증가·경기 침체 영향

남석형 기자 nam@idomin.com 2018년 06월 19일 화요일

'5년 이내 신축 주택' 가치가 갈수록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부동산정보업체 '직방' 자료에 따르면, 경남지역 준공 5년 이하 주택(아파트 제외한 단독·다가구·연립·다세대) 평균 매매가격이 올해 5월 ㎡당 142만 원이었다. 이는 과거와 비교해 계속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지난 2015년은 173만 원, 2016년 168만 원, 2017년 166만 원이었다.

'준공 5년 이상 대비 5년 이하 주택' 실거래가 역시 비슷한 추세를 나타냈다.

직방 관계자는 그 원인에 대해 "전체 주택시장 공급 증가와 아파트 수요 감소 영향을 받은 것으로 판단된다"며 "지역 경제 침체에 따른 구매력 저하 등 수요층이 엷어지고 있는 부분도 신축 주택에 대한 수요자 선호가 낮아지는 이유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석형 기자

    • 남석형 기자
  • 경제부 기자입니다. 부동산·금융·건축 분야를 맡고 있습니다.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 제보뿐만 아니라, 주변 따듯한 이야기도 늘 환영입니다. 휴대전화 010-3597-1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