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와대 "노회찬 의원 편히 쉬시길" 애도…문 대통령 일정 취소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8-07-23 13:33:35 월     노출 : 2018-07-23 13:36:00 월

청와대는 23일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됐다는 보도에 대해 "노 의원이 편히 쉬시기를 빌겠다"고 애도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을 만나 "오늘 아침에 가슴 아픈 일이 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아울러 "오늘 11시 50분에 예정됐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청원 답변 일정도 취소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애초 이날 오전 '11시50분 청와대입니다' SNS 생방송에 출연해 '대통령 힘내세요'라는 청원에 답변하려 했다.

청와대는 트위터에 공지를 띄워 "오늘 청원 답변을 연기한다. 성의껏 답변을 드리고자 문 대통령이 직접 답하는 시간을 준비했지만, 오전에 전해진 가슴 아픈 소식 때문에 예정대로 진행하기 어렵다는 판단을 내렸다"며 "청원 답변은 내일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이 진행할 것"이라고 알렸다.

김 대변인은 '청와대에서 공식 입장을 발표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노 의원 문제는 워낙 급작스러워 아직 논의를 못 하고 있다"며 "논의를 한 뒤에 예를 갖추겠다"고 답했다.

앞서 경찰은 노 의원이 이날 오전 9시38분 서울 중구 한 아파트 현관 쪽에 쓰러져 숨져 있는 것을 경비원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PYH2016110124440001300_P2.jpg
▲ 청와대. / 연합뉴스

/연합뉴스 = 박경준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