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력 뿜은 NC 타선, 한화에 10-3 승

박민우·나성범 활약

이창언 기자 un@idomin.com 2018년 09월 19일 수요일

타선 화력을 앞세운 NC가 한화를 제압했다.

18일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NC와 한화의 시즌 14차전에서 NC가 10-3으로 이겼다.

이날 NC 타선은 1회부터 '불방망이'를 뽐냈다. 1회 말 박민우 안타로 포문을 연 NC는 권희동 볼넷·나성범 안타와 상대팀 실책을 묶어 선취점을 얻었다. 모창민 희생플라이로 1점을 더 추가한 NC는 스크럭스 몸에 맞는 볼과 상대 폭투, 박석민 볼넷으로 1사 만루 기회까지 잡았다. 이우성의 2타점 적시타로 스코어를 4-0으로 벌린 NC는 2사 후 정범모의 적시타까지 더하며 1회에만 5점을 뽑았다. 한화도 곧 반격했다. 2회 한화는 하주석·지성준 적시타로 2점을 만회했다. 4회 NC는 한화 추격 의지에 찬물을 끼얹었다. NC는 선두타자 김찬형 볼넷으로 맞은 기회를 박민우 안타와 도루, 나성범 안타를 묶어 2득점으로 바꿨다.

2018 프로야구 NC다이노스와 한화이글스의 경기가 18일 오후 창원시 마산구장에서 열렸다. 이날 NC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왕웨이중이 역투하고 있다. /박일호 기자 iris15@

5회 한화는 호잉 적시타로 재차 1점을 만회했지만 물 만난 NC 타선은 이를 배로 되갚았다. 6회 NC는 1사 후 김찬형·최준석 안타와 박민우 볼넷으로 맞은 만루 기회에서 권희동 적시타가 터지며 2점을 더 추가했다. 그 사이 NC 왕웨이중은 6이닝 3실점으로 선발 등판을 마무리 지으며 시즌 11번째 퀄리티스타트를 완성했다. 불펜 정수민 호투로 7·8회를 실점 없이 매듭지은 NC는 8회 말 권희동 희생플라이로 또 1점을 뽑으며 이날 경기 쐐기를 박았다. 이달 들어 5번째 한 경기 두자릿수 득점을 올린 NC는 19일 한화를 2연승에 도전한다.

42155109_467597096982135_1325757770351247360_n.jpg
▲ 1회 말 볼넷으로 출루한 NC 박석민이 이우성 안타 때 2루를 밟고 3루로 향하다가 급하게 귀루하며 슬라이딩 하고 있다. /박일호 기자

point.jpg
game.jpg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언 기자

    • 이창언 기자
  • 문화체육부에서 스포츠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주 출입처는 NC다이노스입니다. 생활 체육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