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성군-농어촌공사 위탁사업 개선책 찾는다

협의체 구성해 주민의견 반영

양창호 기자 chyang@idomin.com 2018년 12월 07일 금요일

고성군이 한국농어촌공사 고성·통영·거제지사와 간담회를 열고 공기관 등에 대한 자본적 위탁사업 추진에 따른 문제 해결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백두현 군수, 마차숙 한국농어촌공사 고성·통영·거제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는 그동안 군이 한국농어촌공사에 위탁한 사업의 추진과정에서 발생했던 지역주민과의 갈등문제 근본적 해결과 사업 추진방법 개선책 마련, 시설물 준공 후 사후 관리 방안 모색 등을 위해 마련됐다.

그동안 군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권역단위사업, 창조적 마을만들기 사업 등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을 위탁 추진해왔다.

▲ 백두현(왼쪽 두 번째) 고성군수와 마차숙 농어촌공사 고성·통영·거제지사장 등이 위탁사업 간담회를 하고 있다. /고성군

백 군수와 마 지사장은 협의를 통해 사업 추진 시 지역협의체를 구성해 사업 추진과정 전반에 대한 합동점검과 소통의 장 정례화를 통해 지역민 의견이 적극 반영될 수 있는 상생의 길을 열었다.

또 2019년 신규사업은 사업의 특성을 고려해 군 직영과 농어촌공사 위탁 추진을 결정하고 준공된 위탁 시설물은 군으로 신속하게 이관하되 시행 중인 사업은 준공 즉시 이관해 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기로 했다.

이어 사업설계 과정 등 시행 초기부터 지역민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하고 사업추진과정에 지역 업체가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전방위적 노력을 하기로 했다. 백두현 군수는 "그동안 군이 한국농어촌공사에 위탁한 일부 사업이 지역민의 의견수렴과 소통부족으로 마찰을 빚은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간담회가 지역민이 주체가 되는 성공적인 사업추진의 전환점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